‘검단신도시 푸르지오 더 베뉴’와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부터 도입해 확대 적용 예정
  • 푸르지오 아파트 주거서비스 제휴 안내. 사진=대우건설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대우건설은 푸르지오 아파트 입주민들이 가정방역, 카쉐어링, 차량정비 등 다양한 서비스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최근 주거 서비스 6개사와 업무협약을 맺었다고 16일 밝혔다.

대우건설은 지난해 홈클리닝, 아이돌봄, 방문세차 서비스 3사와의 업무협약을 맺은 데 이어 이번 협약으로 가정방역(세스코), 정리수납(덤인), 카쉐어링(휴맥스모빌리티), 차량정비(카수리), 아이돌봄(핀덴아이), 펫돌봄(와요) 서비스를 푸르지오 고객들에게 제공할 계획이다.

대우건설은 푸르지오 스마트홈 앱과 주거서비스사의 플랫폼을 연계해 입주민들의 이용 편의성을 높였다. 제휴사들은 푸르지오 입주민들에게 할인 및 포인트 적립 혜택과 다양한 프로모션을 추가로 제공한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이번 서비스 제휴를 통해 푸르지오 입주민들이 양질의 주거서비스를 다양한 혜택과 함께 누릴 수 있어 고객 만족도가 높아질 것”이라고 기대했다.

이번 서비스는 ‘검단신도시 푸르지오 더 베뉴’와 ‘화서역 파크 푸르지오’를 시작으로 점차 확대 도입할 계획이다.

대우건설 관계자는 “고객들이 자신의 시간을 절약하고, 불편함을 줄여주는 서비스를 선호하는 트렌드는 더욱 확산될 예정”이라며 “푸르지오 입주민들의 삶의 질을 높이기 위한 다양한 서비스 확충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편리미엄 트렌드를 선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6 11:18:05 수정시간 : 2021/09/16 11:18:0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