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LX국토정보교육원 전경. 사진=LX 제공
[데일리한국 김현진 기자] 한국국토정보공사(LX) 국토정보교육원은 온라인 개원식을 열고 공주에서 새롭게 출발한다고 17일 밝혔다.

LX국토정보교육원은 이날 충남 공주시 사곡면 신사옥에서 국토교통부와 공주시, 유관기관 등 소수 관계자만 참석한 가운데 비대면 개원식을 진행했다.

LX는 코로나 재확산에 따라 온라인 개원식을 위해 LX 국토인터넷방송국인 LIBS 유튜브 채널로 생중계했다.

1977년 7월 1일 지적기술연구원으로 개원한 LX국토정보교육원은 81년 12월 용인으로 이전해 39년 동안 운영됐다가 최근 공주로 이전했다.

교육원은 연면적 2만5470㎡에 지상 3층 규모로 강의실(13실), 숙소(99실), 대강당, 체육시설 등을 갖췄다.

김정렬 LX 사장은 “LX가 지닌 국토정보 자원들을 잘 연계해 디지털 뉴딜을 선도할 인재 양성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국토정보교육원이 대한민국 국토정보 발전의 거점이자 지역균형발전의 지렛대 역할을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김현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9/17 10:17:21 수정시간 : 2020/09/17 10:17:21
센스 추석선물 주목할만한 분양 주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