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이영호 삼성물산 사장이 20일 서울 서초구 반포동 반포3주구 홍보관을 찾은 뒤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삼성물산 제공
[데일리한국 이정우 기자] 이영호 삼성물산 사장이 반포3주구 홍보관을 방문해 수주 의지를 다졌다.

21일 삼성물산에 따르면 이 사장이 전날 서울 서초구 반포동에 있는 반포3주구 래미안 홍보관을 방문해 임직원들을 격려하고, 조합원들 방문에 불편함이 없도록 신경쓸 것을 당부했다.

앞서 이 사장은 지난 19일 반포3주구 1차 합동설명회에 참석해 수주에 대한 강한 의지를 보인 바 있다.

삼성물산은 지난 19일 반포3주구 1차 합동설명회 이후 수주 홍보관을 개관했다. 홍보관은 설계 및 디자인을 체험하고 관람할 수 있는 체험존과 입찰 제안에 대한 영상, 모형을 볼 수 있는 영상존으로 구성됐다. 시공사 선정 총회 전날인 오는 29일까지 조합원들에게 공개될 예정이다.

홍보관 내부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1일 2회 방역을 실시하고 있다. 또한 마스크 착용 확인을 비롯해 , 체온 측정, 소독제 분사, 라텍스 장갑 착용 후 입장할 수 있다.

기자소개 이정우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0/05/21 17:29:51 수정시간 : 2020/05/21 17:29:51
조경&커뮤니티 특화 APT 국민기업가치경영 新한류 K게임 2020제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