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로벌 ETP 시장동향 등 다룰 예정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한국거래소는 오는 20일 서울 여의도 콘래드 호텔에서 ‘2019 글로벌 ETP 콘퍼런스 서울(Global ETP Conference Seoul)을 개최할 예정이라고 18일 밝혔다.

올해로 10회차를 맞는 이번 콘퍼런스는 아시아 ETP(Exchange-Traded Products)시장을 대표하는 국제행사다.

올해는 개최 10주년을 맞이해 존 데이비스(John Davies) S&P 다우존스 ETP부문 글로벌 대표, 미나코 타카바(Minako Takaba)MSCI ESG리서치부문 전무, 스티브 오(Steve Oh) 나스닥 ETF부문 대표 등 ETP 업계의 글로벌 인사가 대거 참석해 글로벌 시장 최신 동향 및 투자전략을 공유할 예정이다.

이번 컨퍼런스는 ‘새롭게 쓰여지는 역사(History in the Making)’라는 대(大)주제 아래 4개 세션(9개 주제발표·5개 토론)으로 구성됐다.

△글로벌 ETP 시장동향 △유동성 공급의 이해 △ESG투자 △ETP 시장의 미래 등의 세션 주제로 글로벌 전문가들의 심도 있는 논의가 진행될 예정이다.

또한, 거래소 및 국내외 ETF·ETN 발행 자산운용사·증권사, 주요 글로벌 지수산출기관이 직접 홍보부스를 운영하며 현장에서 상품소개 및 상담을 진행할 계획이다.

참가대상은 자산운용사, 증권회사 관계자 및 연기금·보험회사 등 기관투자자와 금융기관 PB 등이며, 참가를 원할 경우 현장에 접수가 가능하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올해의 차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9/18 11:56:28 수정시간 : 2019/09/18 11:56:28
올해의 자동차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