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부하기' 기능 신설
  • 현대해상은 지난 3월 출시한 모바일 건강관리 서비스 앱 ‘하이헬스챌린지’를 리뉴얼 했다. 사진=현대해상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현대해상은 지난 3월 출시한 모바일 건강관리 서비스 앱 ‘하이헬스챌린지’를 리뉴얼 했다고 16일 밝혔다.

이번 리뉴얼을 통해 앱 사용자들은 더 적극적인 건강관리 활동 참여와 건강미션 성공을 통해 적립된 포인트를 기부 할 수 있게 됐다.

특히, 이번에 신설된 ‘기부하기’ 기능은 신체적 건강뿐만 아니라 마음의 건강, 건강한 기부 문화 정착을 위해 초록우산 어린이재단과 함께 개발했다.

하이헬스챌린지 사용자는 앱에서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의 사연을 살펴보고, 기부처를 선택해 자신이 보유한 포인트로 기부할 수 있다.

이와 함께 사용자가 보다 적극적이고 재미있게 건강관리 활동을 할 수 있도록 기존의 제공 콘텐츠 외에 ‘출석체크’, ’건강 퀴즈’,‘10초 설문’등의 신규 기능이 추가됐다. 사용자 편의를 위해 화면 디자인 및 건강기록 입력 방법 등도 개선됐다.

현대해상 정규완 디지털전략추진부장은 “어려운 이웃에게 작지만 따뜻한 도움을 줄 수 있는 기부 기능을 신설해 사용자의 건강관리활동이 선한 마음과 함께할 수 있도록 했고, 더 쉽고 재미있는 방법을 통해 건강관리 활동에 참여할 수 있도록 개선했다”고 말했다.

한편, ‘하이헬스챌린지’ 서비스는 현대해상 건강보험 신규 계약자(월납보험료 3만원 이상)에게 제공된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8/16 10:29:03 수정시간 : 2019/08/16 10:29:03
新경영전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