굿리치·현대해상 보험 가입 고객 보험금 청구 데이터 인터페이스 공동 개발
  • 15일 리치앤코 본사에서 진행된 리치앤코-현대해상 보험금 청구 혁신 사업 MOU 체결식에서 리치앤코 남상우 전무(오른쪽)와 현대해상 오석주 상무가 MOU 체결 직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리치앤코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리치앤코는 지난 15일 리치앤코 본사에서 현대해상과 보험금 청구 혁신 사업을 위한 업무제휴를 체결했다고 16일 밝혔다.

리치앤코 본사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리치앤코 남상우 전무, 현대해상 오석주 상무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양사는 상호 협력하여 굿리치와 현대해상 보험 가입고객에게 보험금 청구 혁신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데이터 인터페이스를 공동 개발하는 것에 합의했다.

또한 보험금 청구 혁신 서비스를 위해 지속적으로 발전 방향을 모색할 방침이다.

리치앤코는 통합 보험 관리 플랫폼 굿리치를 운영하며 보험관리, 보험금 청구, 보험분석, 숨은 보험금 찾기, 재무진단, 맞춤 보험 찾기, 자동차 보험료 비교 등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굿리치는 보험금 청구 시 필요한 서류를 사진만 찍어 올리면 굿리치 보험금 청구팀에서 각 보험사에 맞는 서식을 채워 직접 보험사에 송신한다.

굿리치는 이번 현대해상과의 업무제휴를 통해 한층 더 혁신적인 보험금 청구 서비스를 준비하고 있다.

리치앤코 남상우 전무는 “굿리치는 국내 통합 보험관리 플랫폼을 대표하는 브랜드로 판매자중심이었던 보험 산업의 패러다임을 바꾸는데 앞장서고 있다”며 “이번 업무 제휴를 통해 고객이 더욱 빠르고 편리하게 보험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는 기반을 구축할 것”이라고 말했다.

현대해상 오석주 상무는 “보험시장을 변화시키고 있는 인슈어테크 기반의 서비스를 통해 고객 편의가 한층 더 향상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인슈어테크 시장에서 고객만족도 제고를 위해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5줄 뉴스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9/05/16 15:09:27 수정시간 : 2019/05/16 15:09:27
데일리한국 창간 5주년 여론조사 데일리한국 5줄 뉴스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