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한화투자증권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한화투자증권은 미국 주식 직접거래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13일 밝혔다.

환전 없이 원화로 거래할 수 있는 '원화 증거금 서비스'와 원화를 담보로 야간(오후 4시부터 익일 오전 9시까지)에도 거래할 수 있는 '가환전 서비스'가 제공되며, 서비스 개시에 맞춰 올해 말까지 미국 주식 거래 서비스를 신청한 개인 고객을 대상으로 '잠 못 이루는 밤…미국 주식 하고 혜택도 누리고' 이벤트를 진행한다.

10월 31일까지 미국 주식을 입고하면 최대 50만원까지 현금 리워드를 주고, 12월 31일까지 서비스 신청 후 10달러 이상 거래한 고객 선착순 100명에게 1인당 갤러리아상품권 3만원을 지급한다.

또 월말 외화 잔고 5만달러 이상 또는 월간 1000달러 이상 거래한 고객에게는 실시간 시세조회 서비스를 3개월 동안 무료로 제공한다. 이벤트 기간 온라인 거래 수수료는 0.1%다.

미국 주식 거래는 한화투자증권의 홈트레이딩서비스(HTS)와 모바일트레이딩서비스(MTS)에서 할 수 있다.

기자소개 최성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8/13 10:06:51 수정시간 : 2018/08/13 10:06:51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