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예금보험공사 로고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예금보험공사가 새로운 사장 선임에 들어갔다.

13일 금융권에 따르면 예보는 최근 금융위원회로부터 사장추천위원회(사추위)를 구성하라는 전달을 받았다.

이에 예보는 사추위를 꾸리기 위한 절차에 들어갔다. 사추위에서는 사장 모집 공고를 내 약 2주간 지원을 받고서 지원자들을 대상으로 서류·면접 심사를 진행한다.

선임 절차 기간을 고려하면 차기 사장은 다음 달에 확정될 것으로 예측된다.

곽범국 사장 임기는 5월 26일로 끝났지만 6·13 지방선거 등으로 새 사장 선임이 미뤄졌다.

한편, 예보 사장은 금융위원장이 제청하고 대통령이 임명한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3 19:04:57 수정시간 : 2018/07/13 19:04:57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