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젤Ⅲ 기준 기본자본비율·총자본비율을 높이기 위한 목적”
  • 우리은행 BI. 사진=우리은행 제공
[데일리한국 임진영 기자] 우리은행은 운영자금 4000억원 조달을 위해 국내 무기명식 무보증 무담보 상각형 조건부 자본증권(신종자본증권) 발행을 결정했다고 12일 공시했다.

우리은행 측은 "바젤Ⅲ 기준 기본자본비율 및 총자본비율을 높이기 위한 목적"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임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7/12 18:02:25 수정시간 : 2018/07/12 18:02:25
AD

오늘의 핫 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