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교보생명 직원들이 14일 광화문 교보생명빌딩에 설치된 초대형 래핑(Wrapping)을 배경으로 '2018 러시아 월드컵'의 승리를 기원하는 응원전을 펼치고 있다. 사진=교보생명 제공
[데일리한국 최성수 기자] 교보생명은 광화문 교보생명빌딩 전면에 축구 국가대표 선수들의 사진과 승리 기원 메시지를 담은 초대형 래핑(Wrapping)을 선보였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래핑은 ‘2018 러시아 월드컵’에서 우리나라 축구 국가대표팀의 선전을 응원하기 위해 제작됐다. 가로 90미터, 세로 17.5미터 크기로, 가로는 축구장 터치라인의 길이와 맞먹을 정도다.

‘승리의 함성으로! 우리는 대한민국이다’라는 메시지와 함께 손흥민, 기성용, 이승우, 구자철 등 태극전사 7명의 역동적인 모습이 담겨 있다.

교보생명은 지난 2002년부터 대한축구협회(KFA)와 파트너십을 맺고 17년째 대한민국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후원사로 참여하고 있다.

교보생명 관계자는 “모두가 하나되는 월드컵을 앞두고 보험업계 유일한 축구 국가대표팀 공식후원사로서 응원 열기에 동참하기 위해 래핑을 설치했다”며 “태극전사의 선전을 바라는 온 국민의 염원을 담았다”고 말했다.

한편, 교보생명은 월드컵 기간 동안 광화문 교보생명빌딩과 강남 교보타워에 국가대표 선수들의 등신대와 기념촬영을 할 수 있도록 포토존을 운영할 계획이다.

또한 교보생명 고객들에게 대표팀 사인볼, 스포츠 물병 등 선물을 주는 이벤트도 함께 펼친다. 경기를 재미있게 관람할 수 있도록 일정표와 각 팀의 전력 분석 등을 담은 월드컵 가이드북도 제공할 예정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6/14 17:30:52 수정시간 : 2018/06/14 17:30:52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