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D
  • 아시아나항공 신규 전속모델 이수민. 사진=아시아나항공 제공
[데일리한국 이창훈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새로운 전속모델로 배우 이수민을 발탁했다고 17일 밝혔다.

아시아나항공은 전날(16일) 자사가 추구하는 이미지와 가장 부합하는 모델로 이수민(한림연예예술고등학교 2학년 재학 중)을 최종 선정하고, 2년간의 전속모델 계약을 체결했다.

아시아나항공의 신규 전속모델로 선정된 이수민은 동양적 마스크와 신선한 이미지가 강점인 신인 배우로, 2014년 EBS 교양 프로그램 ‘보니하니’의 진행자로 활동하면서 ‘차세대 국민 여동생’으로 불린 기대주다.

역대 아시아나항공 전속모델 가운데 최연소로 선발된 이수민은 박주미·한가인·이보영·고원희 등 아시아나항공 전속모델 출신으로 활발한 활동을 이어가며 대중의 사랑을 받고 있는 선배 모델들의 뒤를 이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아시아나항공은 신규 전속모델 이수민을 승무원에 한정됐던 기존의 전속모델 역할을 넘어 다양한 분야로 활동 영역을 확대할 방침이다.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18/04/17 15:03:24 수정시간 : 2018/04/17 15:03:25
AD

오늘의 핫이슈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