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영국 통신사업자 보다폰이 14일(현지시간) 5세대(5G) 이동통신망 장비 공급업체로 삼성전자를 선택했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앞서 영국 정부는 국가 안보 위협을 이유로 5G 통신망 구축 사업에서 중국 통신장비업체 화웨이(華爲)를 배제하기로 하고, 기존 장비도 2027년까지 교체를 명령했다.

이번 계약으로 삼성전자는 노키아, 에릭슨, 화웨이 등이 다수를 점한 유럽 통신장비 시장에서 유럽 진출 교두보를 확보했다는 평가가 나온다.

삼성전자는 지난 3월 일본 최대 통신사 NTT 도코모와 5G 이동통신 장비 공급 계약을 맺으며 일본 이동통신 시장에서도 입지를 공고히 했다.

지난해 9월에는 미국 1위 통신사업자이자 이동통신 매출 기준 세계 1위인 버라이즌과 5G 장비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4 21:43:27 수정시간 : 2021/06/14 21:43:2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