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강영임 기자] 핀란드가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다음 달 8일부터 3주 동안 봉쇄에 들어간다.

25일 로이터 통신을 인용 보도한 연합뉴스에 따르면 산나 마린 핀란드 총리는 이날 이같이 밝히고 내주 비상사태를 선포할 준비가 돼 있다고 밝혔다.

이번 봉쇄 조치로 식당들은 문을 닫고 13세 이상의 학생은 원격 수업을 받게 된다. 다만 야간 통행금지 조치는 포함되지 않을 예정이다.

기자소개 강영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5 22:59:13 수정시간 : 2021/02/25 22:59:1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