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그룹 모모랜드 주이와 혜빈이 한복을 입고 시구에 나섰다.

모모랜드 주이, 혜빈은 11일 잠실구장에서 열린 2021 KBO리그 SSG 랜더스와 LG 트윈스의 경기에서 한복을 입고 시구와 시타에 나섰다.

  • 사진=연합뉴스
한복 홍보대사인 두 사람은 문화체육관광부 주최 한복 문화 주간(4월 9일~18일)을 맞아 한복을 입고 경기장에 등장했다.

분홍색과 노란색 치마로 화사함을 뽐낸 두 사람은 단아한 인사와 함께 시구와 시타를 선보여 야구팬들의 눈길을 끌었다.

기자소개 김현아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1 16:43:19 수정시간 : 2021/04/11 16:43:19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