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용한 회장이 사랑의 연탄 배달 후 회원들과 펼침막 앞에서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중앙로타리클럽 제공
[상주(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 상주 중앙로타리클럽(국제로타리 3630지구 14지역)이 15일 신흥동 일원에서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어려운 이웃 10가구에 300장씩 총 3000장(230만원상당)의 연탄을 직접 배달해 미담이 되고 있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2/01/15 17:15:06 수정시간 : 2022/01/15 17:15: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