8일 교육균형발전위원회 개최…전략 마련 모색
  • 충남교육청이 8일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제2차 교육균형발전위회를 개최했다.사진=충남교육청 제공
[내포(충남)=데일리한국 이정석 기자]충남교육청이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팔을 걷어부쳤다.

도교육청은 8일 예산 스플라스 리솜에서 내년 교육지원청 업무담당자를 대상으로 제2차 교육균형발전위원회를 개최하고 교육균형발전 전략과 세부 추진과제 마련에 나섰다.

이날 위원회는 교육균형발전 협의체를 구성하고 대상학교 선정 기준을 마련하고 또한 학생·학부모·교사 등 교육수요자 대상 설문조사를 실시 계획에 대한 협의를 진행했다.

향후 협의회는 도민들이 지역 간 교육 불균형을 해소하고 공교육 내실화를 통한 지역발전과 교육균형발전 효과를 체감할 수 있도록 주력하기로 했다.

전진석 부교육감은 “미래세대가 행복한 삶을 살아갈 수 있도록 위원들이 각 분야의 전문적인 식견과 혜안으로 실천적인 방안을 제시해 줄 것을 기대한다”며 “교육균형발전위원회의 각종 제안이 충남 교육정책에 반영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기자소개 이정석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2/08 14:10:05 수정시간 : 2021/12/08 14:10:05
대호지아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