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대전시 유성구의회 이희환 부의장(사진 왼쪽)이 6일, 대한민국무공수훈자회로부터 국가유공자 예우증진 공로로 감사패를 받았다. 사진=대전 유성구의회 제공
[대전=데일리한국 선치영 기자]대전시 유성구의회 이희환 부의장이 6일, 대한민국무공수훈자회로부터 국가유공자 예우증진 공로로 감사패를 받았다.

이희환 부의장은 국가유공자에 대한 지원과 제도개선을 위해 앞장서 왔으며 참전유공자와 독립유공자 뿐 아니라 특수임무유공자, 전상·공상군경, 무공·보훈수훈자, 순직공무원 등 국가와 국민을 위해 희생한 보훈대상자분들에 대한 합당한 예우를 촉구해 왔다.

이날 감사패를 전달한 대한민국무공수훈자회 김정규 회장은 “이희환 부의장은 평소 투철한 국가관과 봉사정신을 바탕으로 국가유공자 예우 증진에 큰 도움을 줬다”며 “이에 전국 17개 시·도지부 228개 지회, 12만 회원들의 마음을 담아드린다”고 밝혔다.

이희환 부의장은 “나라를 위해 애쓰신 국가유공자 분들의 헌신에 진심으로 경의를 표한다”며 “앞으로도 국가유공자와 보훈대상자분들이 그 희생에 합당한 예우와 보상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 부의장은 지난 1976년 특전사에 자원입대한 후 35년간 국가와 국민을 위해 맡은바 임무를 수행해 왔으며 그 공을 인정받아 ‘보국훈장 광복장’을 수여받은 국가유공자다.

기자소개 선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2/06 10:51:59 수정시간 : 2021/12/06 10:52:00
대호지아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