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정우 조달청장은 3일 한국엔지니어링협회 회의실에서 엔지니어링사업자를 대상으로 엔지니어링 계약제도의 발전방안을 모색하고 업계의 애로 및 건의사항 수렴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사진=대전지방조달청 제공
[대전=데일리한국 선치영 기자]김정우 조달청장은 3일 한국엔지니어링협회 회의실에서 엔지니어링사업자를 대상으로 엔지니어링 계약제도의 발전방안을 모색하고 업계의 애로 및 건의사항 수렴을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날 참석한 기업들은 “엔지니어링 입찰 서류의 작성 및 제출에 많은 부담을 느낀다” 면서 “입찰서류의 간소화 및 적정비용 보장” 등을 건의했다.

조달청은 이날 제기된 엔지니어링 업계의 건의를 기술용역 계약업무에 적극 반영되도록 검토할 예정이다.

김정우 조달청장은 “건설산업의 소프트웨어에 해당하는 엔지니어링의 전문성과 경쟁력을 갖춘 우수한 기업이 배출되도록 노력해 달라”며 “조달청도 엔지니어링 기업의 성장을 돕도록 계약제도를 발전시켜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선치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2/03 16:09:26 수정시간 : 2021/12/03 16:09:26
대호지아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