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학협력 우수사례 공유, 지역 상생 발전 모델 구축 ‘앞장’
  • 신성대 ‘2021년 제20회 산·관·학 교류회 및 워크숍’ 장면. 사진=신성대 제공
[당진(충남)=데일리한국 천기영 기자] 신성대학교는 지난 17일 교내 융합교육관 일원에서 ‘2021년 제20회 산·관·학 교류회 및 워크숍’을 실시했다.

신성대 산학협력단(단장 박인길)이 주관한 이번 교류회는 올해 산·관·학 협력사례 성과를 공유하고 당진지역 경제발전을 위한 산·관·학 네트워킹 구축 방향 협의 및 4차 산업혁명 도래에 따른 중소기업 대응책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했다.

이날 행사에는 당진시 여성경제인협의회 이인희 회장, 충남산학융합원 박상조 원장, ㈜남부현대서비스 한상태 대표와 신성대 정원호 이사장, 김병묵 총장 및 대학 주요 보직자를 비롯한 100여명의 가족회사 관계자들이 참여했다.

김병묵 신성대 총장은 “이번 행사를 통해 산·관·학이 동반 성장하며 지역경제가 활성화되는 모범적인 협력모델이 되길 기대한다”며 “신성대에 보내준 애정에 감사드리고 앞으로도 변함없는 지지와 성원을 부탁드린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천기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11/18 16:28:20 수정시간 : 2021/11/18 16:28:20
대호지아리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