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세종시 한국개발연구원(KDI) 본사 앞에서 중부내륙고속철도의 조속한 예타 통과를 위해 릴레이 시위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김철희 기자
[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17일 오전 경북 상주시의회(의장 정재현) 의원들이 세종시 한국개발연구원(KDI) 본사 앞에서 문경~상주~김천을 잇는 중부내륙고속철도의 조속한 예타 통과를 위해 릴레이 시위를 이어가고 있다. 사진 왼쪽부터 이경옥 의원, 정재현 시의장, 민지현 의원, 임부기 부의장, 변해광 의원, 강경모 의원, 조준섭 의원, 황태하 의원, 김동수 산업건설위원장.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7 08:40:36 수정시간 : 2021/09/17 09:23:1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