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지역 각 리그 후원 통한 시장 공략 강화
  • 김현석 넥센타이어 유럽영업 BG(Business Group)장이 'SK 슬라비아 프라하' 구단 관계자들과 조인식 후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왼쪽부터)SK Slavia Praha 구단CEOJAROSLAV TVRDIK, 넥센타이어 유럽영업 김현석BG(Business Group)장,SK Slavia Praha 구단 홍보 대사 겸 레전더리 선수Vladimir Smicer .사진=넥센타이어 제공
[양산(경남)=데일리한국 양준모 기자] 넥센타이어가 체코의 프로축구단인 ‘SK 슬라비아 프라하’를 공식 후원하며 체코시장 내 입지 강화에 나선다.

넥센타이어는 2021/22 시즌부터 2022/23 시즌까지 2시즌 동안 ‘SK 슬라비아 프라하(SK Slavia Praha)’의 공식 후원사로 활동한다고 16일 밝혔다.

SK 슬라비아 프라하는 1892년 창단된 체코에서 가장 오래된 클럽이며 유럽에서 가장 오래된 축구 클럽 중 한 곳으로 지난 시즌 체코 프로축구 리그에서 우승을 차지한 팀이다.

SK 슬라비아 프라하와 후원을 체결한 넥센타이어는 홈경기장인 ‘에덴 아레나 (Eden Arena)’ 스타디움에 브랜드를 노출하며 마케팅 활동에 나선다.

LED 전광판을 통해 브랜드 로고 및 넥센타이어의 유럽형 프리미엄 스포츠 타이어인 ‘엔페라 스포츠’ 영상을 선보이며 체코 지역에서의 입지를 확대할 계획이다.

넥센타이어 제품을 활용한 CSR 프로그램 운영 등 SK 슬라비아 프라하와의 파트너십을 통해 지역사회를 위한 다양한 활동을 지원할 예정이다.

넥센타이어는 2019년 체코 자테츠 지역에 유럽 공장을 준공, 유럽 생산기지인 체코의 프라하 지역 및 오스트라바 지역 시내에서 트램 랩핑 광고를 하는 등 지역 내 홍보를 위해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넥센타이어는 영국 프리미어리그의 ‘맨체스터 시티’, 독일 분데스리가의 ‘아인트라흐트 프랑크푸르트’, 이탈리아 세리에A의 ‘AC 밀란’ 등 유럽 주요 축구 구단과의 파트너십을 비롯, 체코의 아이스하키 팀 및 독일의 모터스포츠 팀을 후원하며 유럽 내 인지도를 높이고 있다.

기자소개 양준모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6 11:12:06 수정시간 : 2021/09/16 11:12:0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