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15일 충남 천안서북소방서 구동철 서장이 성환이화시장을 방문해 추석 연휴 화재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현장점검 및 관계자 간담회를 진행하고 있다.사진=천안서북소방서 제공
[천안(충남)=데일리한국 고은정 기자] 충남 천안서북소방서 구동철 서장은 15일 추석 연휴 화재 및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성환이화시장을 방문해 현장점검 및 관계자 간담회를 진행했다.

천안서북소방서에 따르면 이번 방문은 추석을 앞두고 전통시장의 화재취약요소·소방시설 관리실태 등을 확인하기 위해 마련됐다.

아울러 화재 취약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시장 관계자들의 안전의식 함양과 자율안전관리 체계 강화를 위해 화재예방 안전 당부를 하는 등 재난 발생 시 초기 대응능력 향상을 위해 진행했다.

구동철 소방서장은 전통시장 관계자로부터 애로사항 및 소방안전관리에 관한 현황을 청취하고 소방시설 유지관리 상태와 소방차량 통행로를 확인했다.

구동철 소방서장은 “추석을 연휴엔 시장 이용이 늘고 상가 간 밀집도 또한 높아 화재 발생 시 대형화재로 커질 우려가 있기에 소방서에서도 화재예방에 힘쓰고 있다”며 “시장 상인분들도 화재예방을 위해 힘써주시고 안전하고풍성한 명절 보내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고은정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5 16:50:33 수정시간 : 2021/09/15 16:50:3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