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마을평생교육지도자 양성과정 수료식 모습. 사진=상주시 제공
[상주(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 상주시는 4일 청소년수련관 세미나실에서 '2021년 상주시 마을평생교육지도자 양성과정' 수료식을 했다.

이번 교육은 마을 평생학습을 이끌어갈 활동가를 양성하는 과정으로, 지난 6월9일부터 평생교육분야 교수 및 현장 전문가를 통해 총 9회차(36시간)로 진행했다.

수료식에는 강영석 상주시장, 김용재 경상북도 마을평생교육지도자협의회장, 정영주 상주시 마을평생교육지도자협의회장이 참석해 수료생들을 축하했으며, 총 39명이 수료증을 받았다.

또 전 상주시 마을평생교육협의회장 김성국 고문에 대한 유공자 표창과 수료생 중 소정의 시험을 거쳐 발급되는 마을평생교육지도자 2급 자격증 수여식도 함께 진행됐다.

수료생은 앞으로 선발 과정을 거쳐 읍면 평생학습센터 등에 배치돼 마을단위 평생교육프로그램 진행 활동가로 참여할 계획이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8/05 09:32:54 수정시간 : 2021/08/05 09:32:5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