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김대권 대구 수성구청장은 30일 2020 도쿄 올림픽 펜싱 남자 사브르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구본길 선수의 부모님 집을 방문해 축하와 감사의 말을 전한 후 기념촬영 하고 있다. 왼쪽에서 두 번째 김대권 수성구청장, 세 번째 구자규 씨, 네 번째 박진우 수성구 체육회장, 오른쪽에서 두 번째 박영배 만촌3동장. 사진=수성구청 제공
[대구=데일리한국 이유근 기자] 김대권 대구 수성구청장은 30일 박진우 수성구 체육회장, 박영배 만촌3동장과 함께 2020도쿄올림픽 펜싱 남자 사브르 단체전에서 금메달을 획득한 구본길 선수의 부모님 집을 방문해 축하와 감사의 말을 전했다.

김 구청장은 구본길 선수의 부친 구자규씨를 만나 “구본길 선수가 올림픽에 출전해 남자 사브르 단체전 2연패를 달성해 무척 자랑스럽다”며 “지역 펜싱의 위상을 전 세계에 드높인 구 선수의 에너지와 도전 정신이 지역의 미래 인재에게 큰 힘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대구=데일리한국 이유근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30 13:32:29 수정시간 : 2021/07/30 13:3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