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24일 낮 12시53분 인천시 강화군 내가면 석모대교에서 차량 충돌 사고가 발생했다.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50대 남성 A씨가 모는 싼타페 차량이 중앙선을 넘어 마주 오던 아우디 차량과 또 다른 싼타페 차량을 들이받았다. 이 사고로 A씨를 포함해 모두 5명이 다쳤고 이들 중 4명이 119구급대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A씨는 강화도에서 석모도 방향으로 주행하던 중 중앙선을 침범해 사고를 낸 것으로 조사됐다.

사고 여파로 석모대교는 이날 30분 이상 통제됐으며 경찰은 A씨가 졸음운전으로 사고를 낸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4 16:47:02 수정시간 : 2021/07/24 16:47:0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