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지완 회장 “보건인력의 헌신과 지역의 안전을 위한 다양한 방안 찾아 적극 지원하겠다”
  • BNK금융의 김지완회장과 안감찬 부산은행장은 21일 부산남구보건소를 방문해 보양식세트를 전달하고 보건인력의 노고에 감사인사를 전했다.(왼쪽에서 두번째부터 안감찬 부산은행장,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 이병진 부산광역시 행정부시장, 박재범 부산광역시 남구청장) 사진=부산은행 제공
[부산=데일리한국 양준모 기자] BNK금융그룹이 21일 코로나19 방역 최일선에서 헌신하는 부산지역 보건인력 약 2900명의 건강을 기원하며 6500만원 상당의 보양식 세트를 전달했다.

BNK는 코로나19 장기화와 무더위 속에서도 지역민의 안전을 위해 사투를 벌이고 있는 지역 보건인력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기 위해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날 BNK금융의 김지완 BNK금융그룹 회장과 안감찬 부산은행장은 부산 남구보건소를 방문해 보양식 세트를 전달하며 보건인력의 노고에 직접 감사 인사를 전했다.

또 남구보건소를 제외한 지역 15개 구군 보건소와 보건지소에도 냉장 차량을 별도 운행해 순차적으로 보양식 세트를 배송할 예정이다.

김지완 회장은 “묵묵히 자리를 지키며 지역과 지역민의 안전을 위해 애쓰는 보건인력 여러분에게 진심어린 존경과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며 “BNK금융그룹도 여러분의 헌신과 지역의 안전을 위한 다양한 방안을 찾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BNK금융 김지완 회장과 안감찬 부산은행장은 지난 20일에는 부산지역 코호트 격리 1호 병원으로 조치되어 어려움을 겪었던 아시아드요양병원을 방문해 격려를 전하고 현장의 애로사항을 청취하며 상생을 위한 방안을 논의했다.

기자소개 양준모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7/21 14:43:24 수정시간 : 2021/07/21 14:43:2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