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구 미래 생각해 '나'부터 탈 플라스틱 실천할 때"
[데일리한국 송찬영 기자] 덕성여자대학교는 김진우 총장이 환경부에서 주관하는 탈 플라스틱 '고고 챌린지'에 동참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날 덕성여대에 따르면 '고고 챌린지'는 탈(脫) 플라스틱 실천운동으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기 위해 생활속에서 하지 말아야 할 1가지와, 해야 할 일 1가지를 약속하는 릴레이 캠페인이다.

김 총장은 이번 캠페인에서 하지 말아야 할 1가지로 '1회용품 줄이기'를, 해야 할 일 1가지는 '친환경 제품 늘이기'를 꼽았다.

그는 “탄소배출권이 세계적 문제로 지적됨에 따라 찬환경이 강조되고 있는 시점에서 지구의 미래를 생각해 '나'부터 탈(脫) 플라스틱을 실천해야 할 때”라고 강조했다.

김진우 총장은 다음 릴레이 주자로 이선재 광주여자대학교 총장, 공익인권법재단 공감 염형국 변호사를 지목했다.

기자소개 송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30 16:54:03 수정시간 : 2021/06/30 16:54:0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