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뜸 효 TV 유튜브 방송국, 실버 노래자랑 개최
노래 달인 총출동, 예선·본선·결선 ‘6개월 대장정’
  • 실버 노래자랑 이미지. 남구청 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 최고의 실버 가수를 뽑는 경연대회가 열린다.

남구는 14일 “남구 노인복지관 ‘으뜸 효 TV 유튜브 방송국’ 개소에 발맞춰 코로나19 장기화에 따른 어르신들의 피로감 해소와 활력소를 제공하기 위해 실버 노래자랑 대회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실버 노래자랑 대회는 오는 28일부터 12월 16일까지 주간 예선전을 비롯해 본선, 패자 부활전, 연말 결승전 등 6개월 대장정으로 열린다.

남구에 주소를 두거나 연고가 있는 만 60세 이상 어르신이라면 누구나 참여할 수 있으며, 대회 참가 신청서 접수는 오는 10월 26일까지 수시로 진행된다.

먼저 예선전은 매주 월요일부터 목요일 사이에 총 64회에 걸쳐 펼쳐진다. 각 요일별로 참가자 10명이 무대에 올라 경연을 펼치며, 가장 높은 점수를 받은 2명은 매주 금요일에 열리는 예선 결승전(본선) 무대에 오른다. 예선 결승전은 총 16회에 걸쳐 진행된다.

예선 결승전을 통과한 노래 달인들은 5주에 한번씩 연말 결승 진출권이 주어지는 본선 무대에서 실력을 겨룬다.

오는 7월 29일과 9월 16일, 10월 28일, 12월 2일에 각각 열리며, 본선 무대마다 참가자 8~12명이 경연을 펼친 뒤 2~4명 가량이 연말 결승 무대에 직행한다.

연말 결승전 빅매치는 오는 12월 10일에 열릴 예정이다.

실력파 실버 가수 12명이 총출동하며, 이 무대를 통해 대상과 최우수상, 우수상, 장려상, 인기상 수상자를 가리게 된다.

남구 관계자는 “어르신들의 여가와 일상회복을 위해 준비한 행사인 만큼 가창 실력과 더불어 관객에게 웃음 및 자신감을 선사하는 등 무대 매너에 중점을 두고 심사할 계획이다”며 “코로나19에 지친 주민들에게 커다란 재미와 활력소를 제공하는 무대로 만들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6/14 11:32:05 수정시간 : 2021/06/14 11:32:05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