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지난 3월18일 코로나19 확진자가 발생해 문이 닫힌 서울의 한 학교 정문.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는 16일 교육부가 추진하는 '2학기 전면 등교'와 관련해 "백신 접종 상황을 반영해 합리적인 방안을 마련하겠다"고 밝혔다.

손영래 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은 이날 브리핑에서 "가급적 학력 격차나 수업의 질 저하, 학생들의 창의적 활동 저해 등이 발생하지 않도록 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다만 "교육부와 지방교육청, 학교 현장의 의견을 수렴해야 하기 때문에 현재로서는 어떤 방향으로 확정됐다고 말하기는 어렵다"고 설명했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6 20:17:27 수정시간 : 2021/05/16 20:17:28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