교사 격려하고 사기충전 차원
  • 김미향 회장(왼쪽)이 교사에게 떡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상주시어린이집연합회 제공
[상주(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 상주시 어린이집연합회가 스승의 날(5.15)을 맞아 각 어린이집에 떡을 돌렸다고 14일 밝혔다.

코로나로 지쳐있는 보육 교직원들을 위해 힘이 되고, 교사들을 격려하고 사기충천할 수 있도록 하기 위해서다.

아울러 상주시 육아종합지원센터와 상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보육가족분과에서도 상주시 모든 교직원에게 꽃 화분을 전달했다.

김미향 연합회장은 "매달 실시하는 코로나 선제 검사에 적극적으로 참여해준 데 대해 감사하다"며 "앞으로도 각 어린이집에서는 교사들의 개인위생과 코로나 방역에 적극적으로 힘써 달라"고 당부했다.

김미향 상주시 어린이집연합회 회장은 현재 상주시 지방보육정책위원을 비롯해 상주시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위원, 상주시육아종합지원센터 운영위원, 상주시급식지원센터 운영위원 및 자문위원, 함창 바르게살기 위원으로 활동 중이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4 22:03:45 수정시간 : 2021/05/14 22:14:3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