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경북 김천에서 25명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신규 확진 판정을 받았다.

13일 연합뉴스 보도에 따르면 김천시는 이날 코로나19 신규 확진자 25명이 발생해 누적 확진자가 206명으로 늘었다고 밝혔다.

신규 확진자 중 노인시설 2곳 관련 23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A 노인시설 이용자 17명과 종사자 3명, 가족 2명이 확진 판정을 받았다. B 노인시설 이용자 1명도 진단검사 결과 양성 판정을 받았다.

기존 확진자 가족과 지인 2명도 확진됐다. 시 방역 당국은 신규 확진자들의 감염 경로와 동선, 접촉자 등을 조사하고 있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3 20:46:41 수정시간 : 2021/05/13 20:46:4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