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가에 펼쳐지는 노란꽃 물결!”
  • 장성군 제공
[장성(전남)-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장성 황룡강 일원에 조성된 노란꽃창포 단지에 ‘꽃물결’이 일고 있다.

강변을 따라 장안교부터 제2황룡교까지 4.8km 구간에 활짝 피어, 바라보는 이들에게 산뜻함을 안긴다.

노란꽃창포는 일반 수생식물에 비해 환경정화 능력이 5배 이상 뛰어나다. 장성군에 따르면, 2019년 첫 식재 이후 황룡강의 수질이 크게 개선되고 있으며, 일부 구간의 악취도 사라졌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3 14:50:07 수정시간 : 2021/05/13 14:50:0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