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광주은행 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은행(은행장 송종욱)은 13일, 5·18기념재단에서 송종욱 광주은행장과 정동년 5·18기념재단 이사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넋이」5월, 그 날을 기억하며(‘넋이통장’)’의 수익금을 기부하는 전달식을 가졌다고 13일 밝혔다.

지난해 11월 5·18 광주민주화운동 제40주년을 맞아 오월정신을 기억하고 지역사회와의 나눔을 실천하고자 출시한 ‘넋이통장’의 전용 상품 ‘넋이예금’은 6624좌,‘넋이적금’은 6073좌의 판매고를 4월말까지 기록했으며 이번 전달식을 통해 수익금의 일부인 2000만원을 기부했다. 올해 5월부터 내년 4월까지 판매하는 ‘넋이통장’의 수익금의 일부는 내년에 기부한다.

광주은행은 ‘넋이 예·적금’에 가입하는 고객에게 추가 우대금리와 구 전남도청 (현광주은행)에 위치했던 시외버스 공용터미널, 국립 5·18 민주묘지, 5·18 민주광장, 전일빌딩 등 5·18 사적으로 지정된 곳이 표지 및 속지에 삽입된 통장을 제공해왔다. 호평을 얻었다.

송종욱 광주은행장은 “역사적 순간을 기억하고, 그 의미를 함께 나눌 수 있는 ‘넋이 예·적금’에 많은 성원을 보내주신 고객님과 지역민들에게 진심으로 감사드린다”면서 “‘넋이 예·적금’과 같이 지역사회발전에 기여할 수 있는 금융상품 개발 및 서비스 제공에 힘쓰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광주은행은 최근 ESG팀을 신설하여 본격적인 ESG경영에 돌입함으로써 공공의 이익과 상생의 가치를 추구하는 기업의 사회적 책임 강화에 힘을 기울이고 있다.

광주광역시와의 ‘탈석탄 그린뉴딜 협약’을 체결해 석탄화력발전소 건설을 위한 프로젝트 파이낸싱 및 채권 인수에 참여하지 않음으로써 광주광역시 정책에 협력하는 것은 물론 ESG 중심으로 기업여신 등을 평가하고, 에너지절약, 녹색제품 구매 등을 실천 시 탄소포인트(에코머니)를 지급하여 환경사랑을 실천하는 금융상품인 K-Green 신용카드·체크카드를 판매하고 있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3 14:45:03 수정시간 : 2021/05/13 14:45:0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