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활성화"
  • 경도요양병원(대표이사 이윤환), 경희요양병원(대표이사 권기하)과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예천군 제공
[예천(경북)=데일리한국 김원균 기자] 경북 예천군은 13일 오전 군청 중회의실에서 경도요양병원, 경희요양병원과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활성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협약으로 두 요양병원은 퇴원 예정 입원 환자 중 경제적 어려움 등으로 지역 연계 서비스가 필요할 경우 환자나 보호자 동의를 받아 보건복지서비스를 의뢰하고 군은 환자가 퇴원하면 통합 돌봄을 받을 수 있도록 지원한다.

군은 두 기관 협력 강화로 통합 돌봄을 제공해 퇴원 환자들이 지역 사회에서 안정적으로 정착하고 함께 행복한 공동체를 조성하는 등 삶의 질이 높아 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권기하 경희요양병원 이사장은 "입원 환자 중 개인적인 사정으로 퇴원 할 수밖에 없는 환자들이 돌봄 혜택을 받을 수 있게 돼 안심이 된다"고 말했다.

김학동 군수는 "민관이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분들에게 도움을 줄 수 있는 체계적인 기반을 다질 수 있는 계기가 됐다"며 "소외되는 군민 없이 모두가 잘 살고 행복한 예천군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원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3 11:45:33 수정시간 : 2021/05/13 11:45:3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