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은옥 입학처장 "대입전형 공정정 강화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 지속 추진하겠다"
[데일리한국 송찬영 기자] 덕성여대는 11일 교육부 시행 ‘2021년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대상 대학에 2년 연속 선정됐다고 밝혔다.

고교교육 기여대학 지원사업은 대학이 고교교육 내실화에 기여하고 학생, 학부모, 고교현장의 대입 준비에 대한 부담을 완화하도록 지원해주는 사업이다.

올해는 2020년 지원 사업 선정대학 총 75개교의 2020년 사업 운영 실적과 2021년 사업계획, 2022~2023학년도 대입 전형 시행계획 등을 중심으로 평가했다. 사업총괄위원회 심의를 거쳐 계속지원 대학 73개교를 확정했다.

2021년 평가 지표는 2020년 선정평가 지표와 동일하게 ▲대입전형 공정성 강화 ▲대입전형의 단순화 및 정보공개 확대 ▲대학의 사회적 책무성 강화 ▲사업 운영계획·결과 등 4개 분야로 이루어졌다.

덕성여대는 지난해에 이어 유형Ⅱ 대학으로 선정됐다.

이은옥 덕성여대 입학처장은 “고교교육 기여대학 2년 연속 선정의 자부심을 가지고 취지에 맞는 역할을 다할 것”이라며 “특히 대입전형 공정성 강화, 입학사정관 전문성 강화, 대입전형 관련 정보공개 확대를 위한 전공체험 프로그램, 입시안내 프로그램, 모의면접, 정보소외지역 지원 프로그램 등을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기자소개 송찬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1 11:12:53 수정시간 : 2021/05/11 11:12:5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