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월요일인 10일은 전국이 대체로 흐린 가운데 새벽에 수도권부터 비가 내리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은 중국 산둥반도 부근에서 다가오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전국이 대체로 흐리겠고, 새벽(오전 3~6시)에 수도권(경기북동부 제외)부터 비가 시작, 오전 6시부터 정오까지 강원남부와 충청권, 경북권으로 확대되겠다.

수도권과 강원남부는 오후 6시부터 자정 사이에 비가 그치겠으나 충청권과 경북권은 11일 새벽까지 이어지는 곳이 있겠다. 전라권에서도 오전 3시부터 9시 사이에 비가 조금 오는 곳이 있겠다.

예상 강수량은 수도권(경기북동부 제외), 강원남부, 충청권, 경북권, 서해5도 5~20mm, 전라권, 경남중.서부내륙 5mm 미만으로 전망된다.

이날 아침 최저기온은 8~15도, 낮 최고기온은 14~24도다.

지역별 아침 최저기온은 △서울 12도 △춘천 9도 △강릉 14도 △대구 13도 △부산 15도 △광주 13도 △대전 11도 △제주 16도 등이다.

낮 최고기온은 △서울 16도 △춘천 18도 △강릉 20도 △청주 15도 △대구 20도 △부산 20도 △광주 24도 △대전 16도 △제주 25도 등으로 예보됐다.

대기질은 원활한 대기 확산과 강수의 영향으로 전 권역이 '좋음'~'보통'으로 예상된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10 08:37:20 수정시간 : 2021/05/10 08:37:2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