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행자 20명 표창패 및 표창장 수여
  • 예천군 권한순씨에게 도지사 표창 수여하는 이철우 지사. 사진=경북도 제공
[안동(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상북도는 8일 안동 그랜드호텔에서 '제49회 어버이날 기념행사'를 했다.

1973년 5월 8일을 어버이날로 정한 이후 기념행사를 매년 개최해왔으나 지난해 코로나로 인해 기념행사를 개최하지 못해 2년 만에 가졌다.

이날 기념식에는 어버이날 맞이해 부모님을 지극정성으로 섬기며 효를 실천한 민간인과 효행 유공 공무원 등 20명(대통령표창 1, 보건복지부장관표창 1, 도지사표창 18)을 표창하고 격려했다.

행사 마지막에는 이철우 경상북도지사를 비롯한 모든 참석내빈들이 단상으로 올라와서 어르신들께 존경과 감사의 의미를 담은 큰절을 올리고, 어르신들의 건강과 행복을 기원했다.

이날 행사는 코로나 확산 방지를 위해 참석인원을 100명 미만으로 하고 방역규칙을 철저히 준수하면서 진행했다.

이철우 경상북도지사, 고우현 경상북도의장, 임종식 경상북도교육감, 양재경 대한노인회 경상북도연합회장, 도의원, 대한노인회 시군지회장과 수상자만 참석했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9 08:36:00 수정시간 : 2021/05/09 08:38:1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