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민주노총 서비스연맹 전국택배노동조합(택배노조)가 오는 7일 총파업 조합원 찬반투표 결과를 비롯한 투쟁계획을 발표한다.

택배노조는 6일 보도자료를 통해 "내일 7일 서울 서대문구 서비스연맹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또 노조는 "오늘 쟁의행위 찬반투표 결과를 공표할 예정이었지만 기자회견으로 모두 대체된다"고 했다.

노조는 차량 출입을 통제한 것과 관련해 서울 강동구에 있는 대단지 아파트와 갈등을 겪고 있다.

노조는 이와 관련해 택배사의 해결을 촉구하는 총파업 투쟁계획과 함께 택배사와 노동부에 대한 요구안을 발표할 것으로 예상된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6 19:38:16 수정시간 : 2021/05/06 19:38:1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