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국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지속하면서 18일 신규 확진자 수가 600명대 후반으로 집계됐다.

중앙방역대책본부는 이날 0시 기준으로 코로나19 신규 확진자가 672명 늘어 누적 11만4115명이라고 밝혔다. 사망자는 3명이 추가, 누적 1797명이다.

이는 전날(658명)보다 14명 늘어난 수준으로, 지난 15일(698명)부터 나흘연속 600명대를 기록하고 있다. 이날 신규 확진자의 감염경로를 보면 지역발생이 649명, 해외유입이 23명이다.

보통 주말에는 검사 건수가 일시적으로 감소하면서 확진자 수도 줄어드는 경향이 있지만, 전국 곳곳의 산발적 감염 여파로 확산세가 이어지고 있다.

이달 12일부터 이날까지 최근 1주일간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587명→542명→731명→698명→673명→658명→672명이다. 이 기간 500명대가 2번, 600명대가 4번, 700명대가 1번이다.

한편 코로나19 예방접종 대응 추진단은 이날 0시 기준 신규 1차 접종자가 2만9165명으로, 총 151만2503명이 1차 접종을 받았다고 밝혔다. 전날 2차 신규 접종자는 없었으며, 누적 총 6만585명이 2차 접종을 완료했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8 09:48:47 수정시간 : 2021/04/18 09:48:4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