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구리시
[구리(경기)=데일리한국 이성환 기자] 경기 구리시는 지난 14일 경기도일자리재단과 청년인재 양성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5일 밝혔다.

협약은 4차 산업 혁명시대를 맞아 디지털 신기술 직업훈련체계를 구축해 지역 청년들에게 양질의 취업지원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추진됐다.

협약에 따라 시는 지역주민 대상 교육과정 홍보와 구인기업 발굴에 노력한다. 경기도일자리재단은 4차 산업혁명 분야 지역맞춤형 직업훈련 과정을 운영한다. 교육훈련 인프라 구축과 지역 맞춤형 직업훈련과정 확대를 위해서는 상호 협력한다.

이에 따라 구리시 거주 청년들은 포스트 코로나시대 고용환경에 대응한 디지털 직업훈련을 가까운 곳에서 받을 수 있게 됐다.

안승남 시장은 "이번 협약으로 미래형 일자리 창출 기반을 마련할 수 있게 돼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이성환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5 16:37:12 수정시간 : 2021/04/15 16:37:12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