드림스타트 아동 및 부모 대상 난타교실 운영
  • 서구청 제공
[광주=데일리한국 봉채영 기자] 광주 서구(구청장 서대석)가 매주 토요일 드림스타트 아동 및 가족을 대상으로 ‘두근두근 두드림 난타교실’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어 화제다.

오는 11월 13일까지 서구청 대회의실에서 진행되는 ‘두근두근 두드림 난타교실’은 드림스타트 해당 가정을 대상으로 실시되며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발열체크 및 마스크 착용, 손소독 등 철저한 방역지침을 준수하며 진행된다.

악기에 대한 기본적인 이해를 시작으로 박자와 리듬 익히기, 연주곡 연주, 소감 나누기 등을 주요 내용으로, 악기를 처음 접해보는 아동과 가족들도 쉽게 수업에 참여할 수 있도록 기초 단계부터 총 31회로 교육을 진행한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어린이는 “신나는 음악에 북을 두드리니까 스트레스가 해소되는 기분이고, 아직 율동이 힘들지만 열심히 연습해서 언젠가는 멋진 공연도 하고 싶다”고 소감을 말했다.

프로그램 참여를 원하는 드림스타트 가정은 복지정책과 드림스타트팀(062-360-7121)으로 전화 신청하면 된다.

기자소개 봉채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3 11:28:51 수정시간 : 2021/04/13 11:28:5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