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Covid 19
[순천(전남)=데일리한국 정상명 기자] 전남 순천에서 2명의 확진자가 추가로 발생했다. 이로써 누적 302명의 확진자가 나왔으며, 지난 4일부터 8일 동안 총 49명의 확진자가 발생했다.

12일 방역 당국에 따르면 이날 확진 판명된 순천 301번 확진자는 지난 5일 발생한 순천시 확진자의 접촉자로 자가격리 중 확진 판정을 받았다. 순천 302번 확진자는 타 지역 확진자의 접촉자로 역학조사 과정에서 밀접 접촉자로 분류돼 코로나19 진단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았다.

순천시보건소 관계자는 “지난 4일 이후 확진자 49명 중 26명이 무증상 확진자로 지역사회 조용한 감염이 이어지고 있다”며 “코로나19가 장기화되는 상황에서 가장 중요한 개인 및 환경 위생수칙 및 마스크 착용을 철저히 지켜달라”고 말했다.

이어 “감염자 접촉을 통한 N차 감염뿐만 아니라 지역의 여러 곳에서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하는 N차 감염을 차단하기 위해 타지역 방문을 자제하고 외부인과의 접촉을 최소화 해야 한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정상명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4/12 15:23:02 수정시간 : 2021/04/12 15:23:0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