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능기부로 이웃 봉사활동 격려
[진주(경남)=데일리한국 김종태기자] 조규일 진주시장이 4일 오전 시청 기업인의 방에서 무지개동산회 임원진과 간담회를 갖고 자원봉사 활동 등 지역 현안에 대해 폭넓은 의견을 나눴다.

이날 조 시장은 “어려운 이웃을 위해 봉사하고 있는 무지개동산회 회원들께 감사의 뜻을 전한다”며“코로나19가 하루 빨리 진정돼 어려운 이웃에게 맘껏 봉사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정민자 무지개동산회 회장은 “코로나19가 진정세로 접어들면 지금보다 더 다양한 분야에서 재능기부를 확대해 소외계층을 위한 봉사활동을 벌이고 싶다”고 전했다.

한편 무지개동산회는 110명의 회원으로 구성, 복지시설에서 매월 1회 이·미용봉사, 악기연주, 단전호흡 등 정기 봉사활동을 해오고 있다.

기자소개 김종태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3/04 17:14:56 수정시간 : 2021/03/04 17:14:56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