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양한 메뉴 개발과 판매에 주력
  • 김주수 의성군수와 (주)위드인푸드 김복미 대표가 협약서를 들고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의성군청 제공
[의성(경북)=데일리한국 김철희 기자] 경북 의성군과 위드인푸드가 25일 의성 특산물인 마늘을 활용한 외식 메뉴 개발과 의성마늘 사용 등에 대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위드인푸드'는 국내 최초로 떡닭 세트를 개발해 소비자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걸작떡볶이치킨을 운영하고 있으며, 전국 170여 개의 매장을 가지고 연 60톤의 마늘을 사용하는 외식종합전문기업이다.

의성군은 '의성마늘' 브랜드 사용을 적극 지원하고, 위드인푸드는 의성마늘을 사용한 걸작떡볶이치킨 제품의 개발 및 판매에 주력할 예정이다.

김주수 의성군수는 "위드인푸드가 의성마늘의 우수성을 활용한 다양한 메뉴를 개발 판매해 전국의 소비자에게 의성마늘을 홍보할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됐으면 한다"고 밝혔다.

기자소개 김철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5 22:14:20 수정시간 : 2021/02/25 22:14:20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