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는 28일 900명 분량 추가 수령
  • 이승율 경북 청도군수(오른쪽 첫 번째)가 청도군보건소에 도착한 AZ백신을 반기고 있다. 사진=청도군청 제공
[청도(경북)=데일리한국 염순천 기자] 경북 청도군이 25일 질병관리청으로부터 300명 분량의 코로나19 백신인 아스트라제네카(AZ)를 수령했다.

이날 백신을 실은 냉동 탑차는 수송계획에 따라 경주시를 거쳐 운문면 지촌리에 도착한 후 청도경찰서와 군부대의 경호하에 청도군 보건소로 전달됐다.

청도군은 총 1200명 분량의 백신을 1차분으로 배정받았다. 나머지 900명 분량은 오는 28일 추가로 수령할 계획이다.

코로나19 백신접종은 내달 2일부터 군의 자체 백신접종계획에 따라 요양병원 7개소, 요양시설 8개소 등의 종사자와 65세 미만 입소자 753명에게 우선적으로 접종한다.

접종방법은 의사가 근무하는 병원 6개소는 자체접종하고, 요양시설 등 자체접종이 어려운 시설은 보건소에서 방문접종할 계획이다.

이승율 청도군수는 "백신접종에 있어서 첫 째는 안전이고, 둘 째는 신속한 접종"이라며 "정부 및 경북도와의 긴밀한 소통으로 백신 접종을 차질없이 진행하고, 백신 관리에 철저를 기해 군민들이 안심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염순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5 15:48:11 수정시간 : 2021/02/25 15:48:11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