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도군보건소 의료 관계자 찾아 감사의 마음을 담은 꽂 전달
  • 박기화 농협 청도군지부장(왼쪽 세 번째)과 김수태 청도군의회 의장(네 번째), 이승율 청도군수(다섯 번째) 등이 청도군보건소 관계자들에게 꽃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농협 청도군지부 제공
[청도(경북)=데일리한국 염순천 기자] 농협 청도군지부는 22일 코로나19 장기화로 위기에 처한 화훼농가를 돕기 위한 '꽃 소비촉진 행사'를 펼쳤다.

이번 사랑의 꽃 나눔 행사는 코로나19 장기화로 꽃소비가 집중되는 졸업과 입학 시기에도 대목 특수를 누리지 못하는 위기의 화훼농가를 돕는 한편 지난해부터 코로나19 방역 최전선에서 사투를 벌이고 있는 청도군 보건의료 종사자와 군청 관계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는 심리방역의 하나로 마련됐다.

특히 이날 행사에는 이승율 청도군수와 김수태 청도군의회 의장이 함께 보건소를 찾아 방역관계자들에게 꽃을 나누며 장기간의 노고에 감사를 표했다.

박기화 농협지부장은 "코로나19로 힘겨워하는 화훼농가를 위로하고 또한 장기간 코로나 방역의 최일선에서 수고하시는 보건의료 종사자분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기자소개 염순천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2/22 17:25:23 수정시간 : 2021/02/22 17:25:23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