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기상청 누리집.
오늘(19일) 국내 일부 지역에서 지진을 느꼈다는 누리꾼들의 제보가 나왔다.

이날 SNS 등 온라인 커뮤니티에서는 새벽 3시 무렵 "대전인데 지진났나?" "경기도인데 지진 느꼈다" "침대가 약간 흔들렸다. 여긴 서울이다" "광주도 느꼈어요" 등의 제보가 이어졌다. 지진희 갤러리에는 게시물이 폭주하기도 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19일 오전 3시 21분경 중국 칭다오 동쪽 332km 지점 해역에서 4.6 규모의 지진이 발생했다. 이날 대한민국 내 지진 발생은 없는 상황이다.

기상청은 "이번 지진 자료는 중국지진청(CEA) 분석결과라며, 국외지진정보발표 기준(규모5.5 이상)에는 미달하지만 전남과 전북 등에서 지진동을 감지했다"라고 전했다.

한편, 이날 날씨는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추운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기자소개 신영선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9 06:31:57 수정시간 : 2021/01/19 06:31:57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