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한승희 기자]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는 17일 오후 8시부로 대설 대처를 위한 중대본 비상대응 단계를 1단계에서 2단계로 격상했다고 밝혔다.

이날 밤부터 18일 새벽까지 전국 곳곳에 많은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대응 단계를 격상했다.

재난안전 주무 부처인 행정안전부는 앞서 이날 국토교통부, 보건복지부 등 관계부처와 17개 시·도 등이 참여하는 관계기관 긴급 대책회의를 열었다. 기관별 대설 대책을 점검하고 오후 2시를 기해 중대본 비상 1단계를 가동했다.

기상청에 따르면 이날 밤부터 내리기 시작한 눈은 다음날 오전에 중부지방·전북·전남 북부·경북·경남 서부 내륙으로 확대되겠다. 오후부터는 눈이 그치겠으나 짧은 시간 많은 양의 눈이 내릴 것으로 예상된다.

기자소개 한승희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1/17 21:45:35 수정시간 : 2021/01/17 21:55:1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