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더불어민주당의 대권주자인 이재명 경기지사가 12일 경선레이스 '1차 슈퍼위크'에서 과반 득표로 승리했다.

이 지사는 이날 오후 강원 원주 오크밸리리조트에서 발표된 국민·일반당원 1차 선거인단 투표에서 51.09%를 얻어 1위에 올랐다.

이낙연 전 대표는 31.45%로 2위를 유지했다. 이어 추미애 전 법무부 장관(11.67%), 정세균 전 국무총리(4.03%), 박용진 의원(1.16%), 김두관 의원(0.60%) 순이었다.

이 지사는 이날 함께 발표된 강원 지역 순회경선에서도 득표율 55.36%를 기록, △대전·충남(54.81%) △세종·충북(54.54%) △대구·경북(51.12%)에 이어 4연속 과반 득표에 성공했다.

이 지사는 1차 선거인단 개표 결과와 강원권을 포함한 누적 득표율에서 51.41%로 선두를 굳게 지켰다.

민주당은 추석 명절이 지나고 오는 25일 광주·전남, 26일 전북 지역 순회경선을 치른다.

이후 제주(10월1일), 부산·울산·경남(10월2일)에 이어 열리는 인천(10월3일) 순회경선에서 2차 선거인단 투표 결과가 공개될 예정이다.

기자소개 박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9/12 19:58:04 수정시간 : 2021/09/12 19:58: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