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재인 대통령. 사진=연합뉴스
[데일리한국 박준영 기자] 어버이날인 8일 문재인 대통령은 “지금은 백신 접종이 최고의 효도”라고 말했다.

문 대통령은 이날 자신의 SNS에 이같이 글을 올렸다.

그는 “어르신들부터 먼저 접종을 받으시게 하고 가족들도 순서가 오는 대로 접종을 받는다면, 우리는 더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다”면서 “가족을 만나는데 거리낌이 없어지고 요양시설에서 부모님을 안아드릴 수 있다”고 적었다.

문 대통령은 “정부도 모든 어르신께 효도하는 정부가 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문 대통령은 “코로나 때문에 힘들어도 우리가 어려움을 이겨낼 수 있는 것은 우리에게 어버이의 사랑이 흐르고 있기 때문”이라면서 “이제는 우리의 사랑으로 어버이에게 보답할 차례”라고 언급했다.

이어 “이 세상 모든 어머님, 아버님 감사하다”면서 “늘 건강하고 평안하십시오”라고 말했다.

기자소개 박준영 기자 다른기사보기
데일리한국 뉴스스탠드
본 기사의 저작권은 한국미디어네트워크에 있습니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입력시간 : 2021/05/08 09:15:04 수정시간 : 2021/05/08 09:15:04
데일리한국 지사 모집